판서공파 진(津)
경주최씨 역사 > 파(派) 소개 > 판서공파 진(津)
파(派) 소개

공의 휘는 진 이다 신라 문창후 고운 시조 (최치원)의 11세손이시며 직계 9세손 유경(有慶)의 2자 수운(峀雲) ,수운의 2자 이다.

父는 합문제후이신 수운 이시다 공은 고려조에서 판도판서(版圖判書), 문하시랑(門下侍郞)을 지내시고 조선이 개국하자 두문동에 들어가 은둔하며, 조정사에 일체관여하지 않았다 이 기록은 충의록에 실여 있다.

  ― 원수공파 지철 (元帥公派 之哲)
  ― 참봉공파 호남 (參奉公派 好男)


 판도판서 : 고려 중엽의 관직의 하나 판도사의 으뜸벼슬 31대 공민왕11년(1362)부호상서를 고친 이름 뒤에 호저전서로 고침 조선 3대 태종 때에 호조판서로 됨

 문하시랑 : 고려 문하성의 최고의 벼슬 종1품 나라의 정치을 도맡아 살피든 대신임 6대 성종때 두었고 25대 충렬왕1년(1275)에 원나라식으로 첨의중찬 으로 개칭하였다 좌시중,우시중이있어으며 오늘의 수상이나 국무총리 와 같음.

 [목록보기]